며칠전 올린 수선화의 꽃봉오리가 그 다음날 활짝 폈습니다. 한 이틀지나서 글을 올리는군요.

수선화

출근하기 직전 전쟁(!)통에 찍은 사진이라 아래 배경으로 보이는 집구석이 매후! 지접운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꽃하나 가까이에서 찍은 것을 보여드리자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태어나서 수선화를 이렇게 가까이에서 이것이 수선화구나라고 생각하면서 본 것은 아마 이번이 처음인 것 같습니다. 6개의 꽃잎위에 힘차게 솟아 오른 원통형의 꽃입니다. 향기는 아주 진하지 않구요 가까이 코를 가져가야 느낄 수 있는 꽃입니다. 나르시시즘을 일으킬 만한 자존심 강한 꽃입니다.

살짝 측면으로 찍은 사진을 올리자면.. (다른 것과 달리 1024 크기로 올렸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1. inureyes 2007.02.26 14:32 신고

    꽃 피는 것을 보니 벌써 봄이군요. 겨울이 왔나 싶지도 않았는데...

  2. alice 2007.11.03 20:41 신고

    꽃이 싱싱합니다. 잘 감상하고 갑니다.

작년 말에 주문하여 받아 화분에 심었던, 알뿌리 식물들이 싹을 틔우더니 이제, 꽃을 하나씩 피우고 있습니다. 이번달 초에는 히아신스의 분홍 꽃이 집안을 은은히 향기롭게하더니 3주 정도 지나서는 모두 시들었습니다.

히아신스

식탁 옆에 두었는데, 두 개의 알뿌리에서 올라온 향기폭탄을 터뜨려대더군요. 작년에 심었던, 히아신스, 수선화, 튤립, 캄파뉼라들이 지금 머리를 조금씩 올려보이고 있습니다. 먼저 올라온 히아신스의 시대가 지나가더니, 이젠 수선화가 꽃을 피울 준비를 하길래 그 자리에 두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른 각도에서 한 컷더 찍어 보았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까이에서 한 컷 더 찍어 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일 아침이면 노랗게 피어날 것 같애요.

겨울에는 구근을 기다리는 마음이 있군요. ^^
신고
  1. 준호 2007.02.23 09:14 신고

    여의도 공원에 꽃이 피기를 기다리는 마음이 있습니다 -_^

    • 최호진 2007.02.23 10:06 신고

      3월이면 진달래, 4월이면 철쭉, 산철쭉, 벚꽃들이 오길 기다리는 마음으로...

  2. lacrimas 2007.02.27 10:14 신고

    여의도 공원의 꽃을 보고 싶네요 ^^;

2006년 11월 28일에 심은 구근들의 싹이 몇주전부터 조금씩 올라왔다. 한달 반만에 올라온것인데, 아직은 겨울이라 요놈들이 베란다 추운곳에서 잘 버텨줬으면 하는 바램뿐이다.

몇 개의 사진들을 공개하자면, 직사각형 화분에는 두 주씩 심었으니, 아래 사진들중 가로 긴 것들은 좌우에 올라오는 것이 모두 있다.

수선화

히야신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튤립
튤립

튤립

튤립이라 씌어 있는 것은 사실 그것이 튤립인지 캄파뉼라인지 까먹었다. 이런! 꽃이 필때까지 기다려야한다니..! 튤립도 빨강과 노랑이 있는데, 구별안함. 으...

3월쯤 봄에 봅시다! 여러 구근들!
신고
  1. tolkien 2007.01.29 11:44 신고

    구글 잘 키우셈. :p

  2. 랏빛 2007.02.12 19:29 신고

    안녕하세요!
    아래 포스트에 검은 튤립 구근 사진 봤습니다.
    저도 영화 데이지 보고 검은 튤립의 존재를 알게됐는데^^
    검은 튤립 구근을 어디서 구매할 수 있을까요?
    가격도 좀 알려주세요~
    답변 기다릴게요!

    • 최호진 2007.02.12 20:17 신고

      저도, 유럽에 여행갔다 오는 사람이 선물해준걸 받은것인지라...
      유럽쪽으로 인터넷 배송을 알아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제가 튤립을 구매 대림원예종묘에서의 카탈로그에서는 검은색은 없었습니다.

      http://www.dailimseed.co.kr/

  3. 랏빛 2007.02.13 10:20 신고

    그렇군요...
    답변 감사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