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말에 주문하여 받아 화분에 심었던, 알뿌리 식물들이 싹을 틔우더니 이제, 꽃을 하나씩 피우고 있습니다. 이번달 초에는 히아신스의 분홍 꽃이 집안을 은은히 향기롭게하더니 3주 정도 지나서는 모두 시들었습니다.

히아신스

식탁 옆에 두었는데, 두 개의 알뿌리에서 올라온 향기폭탄을 터뜨려대더군요. 작년에 심었던, 히아신스, 수선화, 튤립, 캄파뉼라들이 지금 머리를 조금씩 올려보이고 있습니다. 먼저 올라온 히아신스의 시대가 지나가더니, 이젠 수선화가 꽃을 피울 준비를 하길래 그 자리에 두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른 각도에서 한 컷더 찍어 보았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까이에서 한 컷 더 찍어 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일 아침이면 노랗게 피어날 것 같애요.

겨울에는 구근을 기다리는 마음이 있군요. ^^
신고
  1. 준호 2007.02.23 09:14 신고

    여의도 공원에 꽃이 피기를 기다리는 마음이 있습니다 -_^

    • 최호진 2007.02.23 10:06 신고

      3월이면 진달래, 4월이면 철쭉, 산철쭉, 벚꽃들이 오길 기다리는 마음으로...

  2. lacrimas 2007.02.27 10:14 신고

    여의도 공원의 꽃을 보고 싶네요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