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어지고 있다.

 

유튜브나 팟캐스트로 bash script 강의를 만들 생각이 있었는데, 계속 늦어지고 있다. 대략의 얼개는 있지만, 생각이 벋어나가느라 당최 시작을 못하고 있다.

 

그러다 보니, 내가 이것을 왜 하고 싶어 할까? 난 다른 일도 제대로 하고 있지 않은 상황에서 하나 더 벌려 놓는 것이 좋은 것일까? 나 혼자하는 것이 괜찮을까? 영상없이도 들을 수 있는 컨텐츠를 만들고 싶은데 이때 필승(?)전개는 어떤 식이어야하나?

 

들을 사람들은 대중이 아니라 어느 정도 전문가인데, 이럴 땐 유료강의로 해야하는 걸까?

 

아 귀찮다.

+ Recent posts